정보마당

농업뉴스

농민이 인간답게 살 수 있는 농촌사회 건설을 위해 농촌복지 향상에 총력을 경주하고, 농업의 가치와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인식시킨다.

(연합뉴스)오늘부터 닭·오리·계란도 이력 관리

작성자
hannong
작성일
2018-11-20 09:17
조회
894
내년 12월 전체 관리 목표로 시범도입

계란 살충제 검사
계란 살충제 검사[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독자팀 = 농림축산식품부는 20일부터 닭, 오리 등(고기·알 포함)의 이력을 시범적으로 관리한다.

가금류 사육과 유통, 판매 모든 과정에서 단계별 정보를 기록·관리하며 유통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할 경우 해당 제품을 신속히 파악, 환수한다.

시범사업에는 가금류 전체 유통량의 40%를 담당하는 도계장 10곳과 계란 집하장 7곳, 산란계 부화장 7곳 등 24곳이 참여한다. 시범 적용을 거쳐 내년 12월부터 전체 가금류로 대상을 확대할 계획이다.

쇠고기(2008년)와 돼지고기(2014년)에 이은 조치다. 농식품부는 지난해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과 살충제 계란 파동 등을 계기로 당초 2020년 도입 예정이던 이 제도를 내년에 조기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한국농업경영인경기도연합회를 후원해 주시는 회원사 여러분의 소중한 참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