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마당

농업뉴스

농민이 인간답게 살 수 있는 농촌사회 건설을 위해 농촌복지 향상에 총력을 경주하고, 농업의 가치와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인식시킨다.

(축산신문)내년 7월부터 가금농장 내 CCTV 설치 의무화

작성자
hannong
작성일
2018-06-27 10:07
조회
616

정부, 전업규모 농장 대상 설치 지원사업 실시


정부가 AI 발생을 최소화 하기 위해 전업규모 농장에 CCTV 설치를 지원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가금농장내 CCTV 설치를 통해 임상증상을 관찰, AI 발병 조기 신고 유도 및 농가 및 출입자(차량)의 소독 등 평소 방역실태 등의 평가·점검과 방역의식을 고취시켜 고병원성 AI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2019년 7월부터 가금농장 내 CCTV 설치를 의무화한다고 밝히고 지난해 말부터 CCTV 등 방역인프라 설치 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 사업대상자는 축산법에 의해 허가된 농가(앞으로 5년 이상 해당 농장을 임대 운영하는 농가 포함) 또는 가금 축사를 보유한 농가와 위탁 계약한 계열화 사업자(계약 사육농가 지원에 한함)로 올 한해 185억7천600만원(국고 92억8천800만원, 융자 92억8천800만원)을 투입한다. 국고 30%, 지방비30%, 융자30%(자부담으로 대체 가능, 연리2%, 5년 거치 10년 분할 상환), 농가 자부담 10%의 형태로 지원되며 지원한도액은 500만원이다.

지원내용은 영상보안시스템(네트워크구축, CCTV설치, 모니터, 영상저장장치 등) 등으로, 자세한 내용은 관할 시·군·구나 해당축종 협회에 문의하면 된다.
한국농업경영인경기도연합회를 후원해 주시는 회원사 여러분의 소중한 참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