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마당

농업뉴스

농민이 인간답게 살 수 있는 농촌사회 건설을 위해 농촌복지 향상에 총력을 경주하고, 농업의 가치와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인식시킨다.

(연합뉴스)노인만 남는 농촌..70세 이상 사상 첫 30% 돌파

작성자
hannong
작성일
2018-04-20 16:29
조회
724






50대 이하 비중은 감소…60∼70대만 늘어

농업 포기, 전업 등으로 농가·농가인구 감소세

(세종=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농촌에서 70세 이상 고령인구 비중이 처음으로 30%를 넘어섰다. 10명 중 3명은 70대 이상인 셈이다.

젊은층 이탈로 65세 이상 비율이 전국 평균의 3배를 웃도는 등 농촌 고령화 속도가 빨라지는 모양새다.

가구당 인원이 2명 안팎이고 절반 이상은 농축산물 판매 수입이 연간 1천만원 미만이다.

통계청이 20일 발표한 '2017년 농림어업조사 결과'를 보면 지난해 12월 1일 기준 농가는 104만 2천 가구, 농가인구는 242만 2천 명이었다.

[그래픽] 농촌 70세 이상 인구 사상 첫 30% 돌파[그래픽] 농촌 70세 이상 인구 사상 첫 30% 돌파
<농촌현장> 병들고 고독한 노인들 (정읍=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고령화가 국가의 당면 현안으로 떠오르면서 정부 차원에서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하고 있지만 농촌 노인들 상당수는 여전히 '사각지대'에 가려져 있다.전북 정읍시 이평의 한 노인이 홀로 힘겹게 집안을 돌보고 있다. <지방기사 참고> 2010.5.16 kan@yna.co.kr

<농촌현장> 병들고 고독한 노인들 (정읍=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고령화가 국가의 당면 현안으로 떠오르면서 정부 차원에서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하고 있지만 농촌 노인들 상당수는 여전히 '사각지대'에 가려져 있다.전북 정읍시 이평의 한 노인이 홀로 힘겹게 집안을 돌보고 있다. <지방기사 참고> 2010.5.16 kan@yna.co.kr

농업 포기와 전업 등 영향으로 전년보다 농가는 2만 6천 가구(2.5%), 농업인구는 7만 4천 명(3.0%) 줄었다.

전체에서 차지하는 농가·농가인구 비율은 5.3%, 4.7%로 역시 전년보다 각각 0.2%포인트(p) 하락했다.

연령별로 인구 분포를 보면 60세 이상이 134만 명으로 전체 농가의 55.3%를 차지했다.

이 가운데 70세 이상은 전년(70만8천 명)보다 22만 명 늘어난 73만 명(30.1%)을 기록, 사상 처음으로 30%를 넘어섰다.

농가 인구는 60·70대에서 늘어난 반면 50대 이하에서는 모두 줄었다.

이런 영향으로 농가의 65세 이상 고령 인구 비율은 전년(40.3%)보다 2.2%p 상승한 42.5%로 집계됐다.

이는 전국의 고령 인구 비율(13.8%)의 3배를 웃도는 수준이다.

농가를 가구 유형별로 보면 2인 가구가 53.7%로 가장 많았고 1인 가구(18.1%), 3인 가구(14.4%) 등 순이었다.

1·2·3인 가구 비율은 전년보다 상승했지만 4인 이상 가구 비율은 하락했다.

농가당 평균 가구원은 2.3명으로 전년과 같은 수준을 유지했다.

경지 규모별로 보면 1.0헥타르(ha) 미만이 72만6천 가구(69.7%)로 가장 많았고 3.0ha 이상 농가는 8만1천 가구(7.8%)를 차지했다.

농축산물 판매금액이 연간 1천만 원 미만인 농가는 69만6천 가구(66.8%)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판매금액이 1억 원 이상인 농가는 3만3천 가구(3.2%)였다.

[표] 성·연령별 농림어가 인구 ※통계청 자료제공

[표] 성·연령별 농림어가 인구 ※통계청 자료제공

지난해 12월 1일 기준 어가와 어가 인구는 각각 5만 3천 가구, 12만2천 명으로 전년보다 각각 400가구(0.8%), 3천900명(3.1%) 감소했다.

어가 인구는 60대가 27.7%로 가장 많았고 50대(22.5%), 70세 이상(21.7%) 등이 뒤를 이었다. 65세 이상 고령 인구 비율은 35.2%로 2.6%p 상승했다.

임업 가구와 인구는 각각 8만4천 가구, 19만6천 명으로 전년보다 각각 3.4%, 4.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rock@yna.co.kr







한국농업경영인경기도연합회를 후원해 주시는 회원사 여러분의 소중한 참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