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마당

농업뉴스

농민이 인간답게 살 수 있는 농촌사회 건설을 위해 농촌복지 향상에 총력을 경주하고, 농업의 가치와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인식시킨다.

(경기일보)경기도 AI 종식 선언…평택 화성 이동제한 해제

작성자
hannong
작성일
2018-03-09 09:27
조회
721

경기도가 포천, 평택, 화성에서 발생한 조류인플루엔자(AI) 사태 발생 두 달 만에 조기 종식을 선언했다.

도는 8일 평택과 화성 AI 발생 농가 10㎞ 이내 방역대에 대한 농가, 환경, 분변 등 각종 시료검사에서 AI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아 이날 이동제한을 모두 해제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 3일 포천시 영북면 산란계(달걀을 생산하는 닭) 농가에서 처음으로 H5N6형 고병원성 AI가 발생한 지 64일 만이다.

도에서는 포천에 이어 지난 1월 26일과 27일 화성시 팔탄면과 평택시 청북면에서 AI가 발생하는 등 3개 시 3개 산란계 농가에서 AI가 발생, 모두 28개 농가의 닭 178만5천 마리를 땅속에 묻었다. 살처분 보상금은 140억 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됐다.

도는 AI 발생 초기에 강력한 초동방역을 벌여 AI 사태를 조기에 종식하게 됐다.

도 관계자는 “화성과 평택 방역대 내 각종 시료검사를 했으나 이상이 없어 이동제한을 해제하게 됐다”며 “철새가 남아있는 등 AI 추가 발병에 대비해 방역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선호기자

한국농업경영인경기도연합회를 후원해 주시는 회원사 여러분의 소중한 참여를 기다리고 있습니다.